상단여백
HOME 문화·라이프
포르쉐/ 콤팩트 SUV모델 ‘신형마칸’포르쉐 2018 파리모터쇼 ‘신형마칸’ 공개

슈투트가르트. 포르쉐가 최근 열리는 2018 파리 모터쇼에서 콤팩트 SUV모델 ‘신형마칸(The new Macan)’을 공개했다. 2014년 첫 선을 보인 후 스포티 플래그십 세그먼트에서 독보적인 입지를 차지해 온 마칸은 지난 페이스리프트를 통해 한층 진보된 디자인과 새로운 첨단 테크놀로지의 완벽한 조화, 그리고 강력한 퍼포먼스를 선보였다. 


‘신형마칸’은 개선된 연소실 구조와 가솔린 미립자 필터기술(GPF)이 적용된 2.0리터, 4기통 터보차지 가솔린 엔진 탑재로 더욱 강력한 퍼포먼스를 발휘했다. 최고출력 245마력(180kW), 최대토크 37.8kg.m(370Nm)의 ‘신형마칸’은 7단 PDK 듀얼 클러치 변속기를 장착해, 정지 상태에서 100km/h까지 가속하는데 단 6.7초 최고 속도는 225km/h에 달한다. 연비는 유럽 NEDC기준 8.1L/100km다. 특히, ‘신형마칸’은 디자인, 편의성, 연결성 및 드라이빙 다이내믹 측면에서 완전히 새롭게 변화되었다. 차량후면의 3차원 LED조명 패널과 10.9인치 터치스크린을 통해 완전한 연결성을 제공하는 포르쉐 커뮤니케이션 매니지먼트(PCM) 시스템은 가장 두드러진 특징이다.
새로운 섀시로 더욱 개선된 밸런스를 가진 ‘신형마칸’은 기존의 차량 다이내믹은 그대로 유지하면서도, 편안함과 드라이빙의 즐거움이 더욱 향상되었다. SUV세그먼트에서는 이례적으로 프런트액슬과 리어액슬에서로 다른 혼합타이어를 장착하고 있으며, 이를 통해 다른 포르쉐 스포츠카와 마찬가지로, 운전자가 지능형 사륜 구동 포르쉐 트랙션 매니지먼트(PTM)의 장점을 최대한 활용해 더욱 역동적인 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새롭게 개발된 타이어는 개선된 성능으로 주행의 즐거움을 배가시키고, 휠 크기는 기본사양 18인치부터 옵션사양 21인치까지 범위가 더욱 확장되었다. 풀 LED라이트와 매력적인 컬러 등 더욱 유려한 디자인과 새로워진 첨단 옵션 사항들은 ‘신형마칸’의 가치를 한층 더 끌어 올린다. 차량 후면의 3차원 LED라이트 패널과 4포인트 브레이크 등은 포르쉐만의 디자인 DNA와 브랜드 정체성을 반영한다. 새롭게 디자인된 메인 헤드라이트에는 LED기술이 적용되며, 옵션사항인 포르쉐 다이내믹 라이트시스템 플러스(PDLS Plus)는 빛의 분산을 효과적으로 제어한다.
또한, 신형마칸’에는 새로운 옵션으로 911 모델을 연상시키는 GT 스포츠 스티어링 휠을 장착할 수 있으며, 스포츠 크로노 패키지 선택시 스티어 링 휠에 모드 스위치와 스포츠 리스폰스 버튼이 적용된다. 어댑티브 크루즈 컨트롤을 포함하는 새로운 교통 보조장치는 최대 60km/h의 속도로 쾌적하고 편안한 주행을 가능하게 한다. 이 시스템은 차량가속 및 제품 제동시 부분적으로 자동화되는 기능을 탑재하고 있으며, 교통체증 또는 정체시 차선을 유지할 수 있도록 도와준다. 또한, 열선 내장 윈드 스크린, 에어이오나이저, 기본 사양으로 장착된 미립자 공기필터 등 각종 편의 사양이 지원된다.

새로워진 외관 디자인으로 더욱 스포티하고, 현대적인 모습이 돋보이는 ‘신형마칸’은 프런트 엔드가 더욱 넓어졌으며 후면은 기존 모델의 매끈한 디자인을 기반으로 한다. “마이애미 블루(Miami Blue)”, “맘바 그린 메탈릭(Mamba Green Metallic)”, “돌로마이트 실버 메탈릭(Dolomite Silver Metallic)”, “크레용(Crayon)” 등 4가지 새로운 외관 컬러 추가로 소비자 선택의 폭도 넓어졌다.
‘신형마칸’은 첨단기술이 적용된 각종편의 사양으로 완벽한 연결성을 자랑한다. 새로운 포르쉐 커뮤니케이션 매니지먼트(PCM) 시스템은 다양한 디지털 기능을 제공하고, 기존 7.2인치였던 풀 HD 터치스크린은  10.9인치로 확대되었다. ‘파나메라’ 및 ‘카이엔’과 마찬가지로 사용자 인터페이스는 개별 맞춤화가 가능하며, 기본 사양으로 장착되는 이 새로운 시스템은 온라인 내비게이션, 모바일 연결, 두 개의 오디오 인터페이스, 지능형 음성제어 기능도 포함한다. 또 다른 기본 사양인 포르쉐 커넥트 플러스(LTE 폰모듈 및 SIM 카드판독기 포함)에는 무선랜 핫스팟 및 포르쉐 커넥트 서비스 등이 있다. 


이밖에도 기본 사양으로 장착되는 커넥트 플러스 모듈로 완전한 네트워크화 구현이 가능하다. 이 모듈은 지능형 음성제어 및 온라인 내비게이션 시스템의 실시간 교통정보 등 다양한 디지털 기능과 서비스를 지원한다. 해당 시스템의 가장 핵심적인 요소는 교통 데이터를 제공하는 최첨 단 ‘히어클라우드(Here Cloud)’ 커넥션으로, 상시 최신 온라인 데이터를 제공하며 주행 경로를 신속하게 계산해 준다. 포르쉐 커넥트앱과 포르쉐카 커넥트앱을 사용하면 운전자는 스마트폰으로 ‘신형마칸’과 연결할 수 있다. 새로운 오프로드 프리 시전앱을 사용해 오프로드 주행분석 및 기록도 가능하다.
포르쉐라이프치히 공장에서 생산되는 ‘신형마칸’의 부가세 및 국가별 특별 사양을 포함한 독일시장 판매가격은  58,763유로 부터 시작한다. 국내에는 2019년 상반기 출시될 예정이다.             

지용웅 대기자  goyowo@naver.com

<저작권자 © 시사뉴스앤, 무단 전재 및 재배포 금지>

지용웅 대기자의 다른기사 보기
icon인기기사
기사 댓글 0
전체보기
첫번째 댓글을 남겨주세요.
Back to Top